'서비스 스타트업'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12.23 2014년 스타트업 월드?

연말이 되다 보니 많은 분들을 뵙게 되는데, "2014년 스타트업 월드 어떠셨어요?"라는 질문을 자주 받습니다. 그때마다 제가, "스타트업이 된다는 것을 보여준 해 아닌가 싶습니다. 그래서 스타트업 월드의 일원으로 뿌듯합니다"라고 말씀드렸답니다. 정부지원을 비롯해서 투자금도 늘고, 스타트업도 늘고, 붐이 일고 많은 일들이 있었죠. 그런데 제가 볼땐 업계와 사회에 '스타트업이 되는구나'를 보여준 것이 가장 의미 있지 있지 않나 싶어요.


사실, 여전히 스타트업이라고 하면 그냥 오밀조밀 몇 명 모여서 뭘 만들어보겠다고 끄적대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주류분들이 많이 있다고 봅니다. '우리나라가 실리콘밸리도 아닌데, 그냥 정부 중심으로 쇼를 하다 말겠지'라고 생각하는 분들도 계시고. 대부분의 사람들은 스타트업이 뭘 하겠다고 하면, '그게 되겠어?' 라고 반응합니다. 혹은, '그거 누구나 베낄 수 있는 것 아냐?'라고 하면서 큰 기업이 따라하면 스타트업은 금방 죽는다고 하거나. 


그런데, 2014년에는 (오랫동안 버텼던) 많은 스타트업들이 의미 있는 성과를 냈고, 어떻게 보면 비판적 시각을 가진 많은 사람들에게 '어? 스타트업 정말 되네?', '스타트업의 능력을 무시하면 안 되겠구나' 를 보여준 한 해라고 생각합니다. 


소셜커머스는 출혈경쟁으로 다 망할 것이라고 비평가들이 종종 얘기했지만 쿠팡이 조단위 회사로 성장을 했고, 배달의 민족도 처음에 '그거  찌라시 모으는 것 누가 못해'라고 했지만 의미 있게 성과를 내고 있고요. 해외에서 성과를 내는 VCNC(비트윈), 노리(KnowRe), 미미박스 같은 회사들도 있고요. 또, 옐로모바일도 인수 중심의 성장이라는 새로운 모델을 제시하면서 크게 성장했고요. 글로벌 M&A의 사례를 보여준 Viki.com, 5Rocks도 있고, 강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서비스로 진화해나가는 모범적인 사례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스도 눈에 띄고요. 또 카카오와 같은 플랫폼 회사와 협력하면서 의미 있는 성과를 내는 위시링크, 두나무 같은 회사들도 있었고, 한 연령대에서 제대로 성과를 낸 키즈노트도 있었고. 그리고 여기에 나열하지 못했지만, 유의미한 성과를 낸 스타트업들은 너무 많습니다. (모두 모두 응원합니다!)


게임쪽으로 가볼까요? 작년말에 선데이토즈가 모바일 게임 회사로는 처음 IPO를 해서 시가총액 ~6천억을 기록하고 있고, 올해는 데브시스터즈 (시총 ~5천억), 파티게임즈 (시총 1~2천억)가 상장했죠. 그리고 상장하지 않았지만, 대단한 실적을 내고 있는 중소형 모바일 게임사들이 많이 있습니다. 구글플레이의 '최고매출'을 점령하고 있는 것은 다 대형 퍼블리셔들이지만, 실제 그 게임을 만든 것은 대부분이 중소형 스타트업이었습니다. 올해 RPG를 한단계 업그레이드 시켰다는 평을 받는 블레이드도 그렇고, 요즘 인기를 끌고 있는 영웅도 그렇고. 윈드소울, 별이 되어라, 해석하기 따라서 몬스터 길들이기, 모두의 마블도 CJ 계열의 중소형팀이 만들었다고 볼 수도 있고요. 그리고, 퍼블리셔 없이 단독으로 게임을 런칭해서 유의미하나 성과를 낸 레드사하라(불멸의 전사)와 핀콘(헬로히어로)도 있고요. 그리고 게임 스타트업들이 앞으로 출시할 수 많은 게임들이 맹활약할 것이라는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그래서 공격적으로 투자하고 있고요)


이렇게, 서비스(기술포함) 회사던, 게임회사던 모두 의미 있는 성과를 달성해서 '스타트업의 능력'을 보여준 것 같아서 너무 좋습니다. 얼마전에 스타트업 대표 한 분이 다른 분이랑 말씀을 나누는데 그러시더라고요. "대기업이 스타트업을 못 이기는 것은 당연한 것 아니예요?" 보통 사람이라면 스타트업이 대기업을 못이기는 것이 당연하지 않냐고 물을텐데, 그 분한테는 거꾸로였던 것이죠. 실력 있는 사람들이 똘똘 뭉쳐서 엄청나게 몰입을 하는데, 어떻게 대기업이 스타트업을 이길 수 있겠냐는.


여튼, 2014년은 스타트업이 일시적인 유행이 아니라, 실제로 세상에 value를 주는 곳이라는 것을 보여준 해라고 생각되서 뿌듯합니다. 그리고, 높은 가능성으로 2015년에는 더 많은 스타트업들이 큰 성과를 낼 것이라고 기대되는 바, 현재보다 미래가 더 기대되는 요즘입니다. 


두근두근 2015년이네요. :)





ps. 예시로 든 스타트업 외에도 성과를 낸 스타트업들이 엄청나게 많은 것 잘 알고 있습니다. 떠오르는대로 적은 것이라고 이해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ps2. 케이큐브도 2012년 설립 이후 해마다 연도별 투자건수가 늘고 있는데, 2015년에는 더욱 더 많이 투자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




신고
Posted by jimmyrim